여성단체, 내달 6일 조기퇴근 시위…"성별 임금격차 해소해야"_연합뉴스



'3시 STOP 여성파업 선포 기자회견' [촬영 권희원]

여성 단체들이 세계 여성의 날(3월 8일)을 한 달여 앞두고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에 문제를 제기하고 여성 노동자의 목소리를 전하는 여성 노동자 파업을 조직하기로 했다. 전국여성노조와 한국여성단체연합 등 10여 개 단체로 구성된 '3시STOP 공동행동'은 7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음 달 6일 전국적으로 '오후 3시 조기 퇴근 시위'를 벌이겠다고 밝혔다. 이들은 이달 10일부터는 사전 활동으로 일주일씩 감정노동 파업, 꾸밈노동 파업, 독박 가사·돌봄 노동 파업, 일터 내 성차별 반대 파업을 벌이기로 했다. 3시STOP 공동행동은 2017년 우리나라의 남녀 임금 격차가 34.6%로 경제협력개발기구(OECD) 주요국 중 최고 수준이었다며 "여성 노동자 중 50.7%인 비정규직 여성의 월평균 임금은 최저임금에도 미치지 못한다"라고 지적했다. 이어 "채용 단계에서부터 여성은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영역이 제한되고, 비정규직·영세사업장으로 몰린다"라며 "극심한 저임금은 여성의 독립 생존을 불가능하게 해 여성의 종속을 강화한다"라고 주장했다.

...원문보기

(연합뉴스) 김다혜 기자 moment@yna.co.kr
목록으로